Fender 003-6129-049 9″ leather handle doesn’t fit the original champ either. but works with wide panel tweed deluxe

Updated on March 17, 2020 | 1524 Views No Category
0 on January 19, 2019

I once lost my original handle few months ago. then tried Jayco and Fender handle at the time. the first one I got from fender didn’t fit tweed champ like this.

two different leather handles from Fender. both don’t fit the old champ

003-6129-049 arrived today. unfortunately, it doesn’t fit either. this 9″ handle from Fender has identical length to the 50’s original. but the slots are not wide enough. but it still better than 099-0945-049. it looks easy to extend the slots.

And, I noticed 003-6129-049 fits the original wide panel tweed deluxe. this tweed deluxe currently has Jayco handle on it. they look almost identical to each other. and, I see the sewing stitches are better on Jayco.

  • Liked by
Reply

Be the first to post a comment.

Add a comment

Loading more replies
  • ko 정류관이 과연 소리에 영향을 줄까요?

  • 플라시보가 늘 있다고 생각은 하는데 그렇다고 그게 스스로 감지할 수 있는건 아니더라구요. 환상에서 깨는 순간도 생기고, 무심히 있다가 어떤 계기로 뭔가 발견하는 때도 있구요.

    정류관에 따라 B+ 전압은 약간씩 다릅니다.

    펜더 챔프를 기준으로 GE NOS 5y3 320v, 오래 사용한 RCA 316V, Bendix 322v 나옵니다.

    이론적으로 보면 316V 나오면 sag한 맛이 살면서 브레이크업 시점은 빠르고 클린 헤드룸은 작아야 합니다. 그런데 실제로 GE, RCA 저 두 관을 이 앰프 저 앰프에 아무리 바꾸어봐도 차이를 모르겠습니다. 4V 차이나는데 소리 차이는 저한테 안들립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Bendix는 GE보다 겨우 2V 높은데 소리 차이가 납니다. 그럼 남은건 voltage drop하고 current 아닌가 합니다. 이게 더 영향을 많이 주는 것 같구요.

    59 챔프에 있던 블렉플레이트 RCA를 깨트리면서 5751을 경험하는 계기가 되었고, 62 챔프의 필터캡과 정류관이 죽어서 구한 Bendix 덕에 정류관까지도 관심의 대상이 되었습니다. 종종 놀러가는 포럼에서 말로만 듣던 Ken-Rad 6v6gt/g 소리를 막상 들어보고 나서는 미국산과 유럽산 6v6 계열이 궁금하구요.

    정류관은 소리 차이가 없어야 할 것 같은데 있으니 계속 궁금합니다.

    Load More...
  • en Yokomo ’95 YZ10 W.C.S Aka Pavidis parts list

  • I made this list from Asso_man!’s RC10talk thread a couple of years ago. and just noticed the file I uploaded has gone somwhere.

    Yokomo YZ10 W.C.S part list thread on RC10talk

     

    the scanned images are here

    Yokomo YZ10 Pavidis Part list #1 & #2

     

     

     

    Load More...
  • en gibson les paul junior DC ’83

  • i’ve got this les paul tv yellow a couple of weeks ago.

    it has very nice tone saturation and the ranges of volume control.

    very simple control with playability, of course the design is simple too.

    i checked the serial number as I learned through the wikipedia. it has made at ’83 when gibson company shifted kalamazoo to nashville before they established historic / customshop line.

    replaced the stock ceramic cap with sprague black beauty capacitor right after I got this beauty. and this les paul sounds way better than before with the sustain.

    lucky strike it is.

     

    Load More...
  • en ’94 YZ10 a bit psychedelic

  • my ’94 yz10 runner got a new shell with some decals today.

    now it runs with
    HD universal drives
    Yokomo Aluminum motor mount
    Team Suzuki F/R hubs and hub carriers
    ’93 WCS steering

     

     

     

     

    [update from July 2nd, 2015]

    found the MX4 wheel hubs for YZ10. and more MX4 wheels for this setup too.

    pargu is working on the wheel hubs. you guys can use them pretty soon.

     

     

     

     

    Load More...
  • en My old blog skin design

  • Load More...
  • ko 안동시, 2019 안동국제탈춤 페스티벌

  •  

     

    안동시가 2019 안동 국제 탈춤 페스티벌을 100여일 앞두고

    “여성의 탈, 탈 속의 여성” 이란 주제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축제 준비에 나섰다.

     

     

    이번 축제는, 탈과 탈춤 속에 투영된 여성의 모습을 축제를 통해 표현할 예정이다.

     

     

     

     

    Load More...
  • en Inside of Sola Sound Bum Fuzz Unit – Cheap ass version

  • Came across this big red bum fuzz here on reverb.com

    https://reverb.com/item/17423735-sola-sound-cheap-ass-bum-fuzz-jumbo-tone-bender-direct-from-sola-sound-london

    Sola Sound / Macaris sells a few different versions with different components along with the pricing. this one is a literally cheap, actually the cheapest version of them. they had/have more coming as well.

    http://www.macaris.co.uk/colorsound

    They have 3 different versions by the price. £399.00, £349.00, and £149.00. then I paid $29 for international shipping. mine is £149.00. it was $195 shipped to South Korea.

    £399.00 and £349.00 versions come with the reliable components like Cliff jacks, Carling(could be Arrow H&H) DPDT footswitch, Omeg potentiometers (2 of log B 100K, 1 of linear A 100K), and better caps and resistors.

    They put Zetex ZTX109 transistors on £399.00 version with better caps, even with the NOS carbon composite resistors, and probably with some tweaks.

    £349.00 Bum Fuzz Unit comes with BC184 transistors. £149.00 version comes with the same transistors as far as I know. (update – this pedal came with BC549C known as a substitute for BC184)

    But, £149.00 version has, as the name, cheap components include the plastic molded pots. the pots feel not good. but they still came from Piher at least. it has more unknown parts like 1/4″ jacks, footswitch, knobs, and ceramic caps.

    I believe I can change some of the parts using the pics on Macaris.co.uk and Reverb.com. The schematics for Jumbo Tone Bender and B&M fuzz are on the web.

    I’ll update with some mods and samples. here are the pictures

    Load More...
  • ko 안동 카페, 태리 커피

  •  

    안동 시내에서 도산면으로 가는 길에, 있는 카페다.

    와룡면을 지나자마자 도로를 갈리다가 오른쪽에 이 커다란 나무를 보고 우회전하면 바로

    나타나는 카페다.

    넓은 마당에  주차를 하고 역시 넓고 천고도 높은 카페가 펼쳐진다.

    크고 작은 창으로 보이는 모든 풍경이 산과 들이다.

    시내에서 좀 떨어진 외곽에 있는만큼 호젓함의 극치를 즐길 수 있는 곳이다.

    음질 좋은  스피커에서는 클래식 음악이 흘러나온다. 더불어 고요하다.

    물론, 단체객을 마주치지 않는다면 말이다.

    특히, 이 테일블 오른편에 앉으면 창문가득 오래된 나무가 가득 마주한다.

    혼자 커피를 마시며 이 나무와 대화를 나눠도 좋은 자리.

    물론 카페라테가 깊고 진하다. 아메리카노 역시.  나무로 된 천장도 기억에 남는 곳.

     

      *태리커피

    -오치화 010-3737-5470

    -안동시 와룡면 태리 12(모산골길 5)

    – 직접 로스팅

    -매주 월요일은 쉽니다!!!! (공휴일, 연휴는 제외)

    Load More...
  • ko E46, E39 M 스티어링휠 – 핸들 분해 방법

  • T자 커버는 원래 도장이 아니고 우레탄 코팅이었습니다. 이게 쓰면서 벗겨져서 3년쯤 전에 도색을 했습니다. 원래의 질감과 비슷한 무광도색을 했는데, 여기저기 벗겨진게 보기 싫어서 다시 도색을 했습니다. 이번에는 광택이 적은 유광입니다. 더 오래갈까 해서 시도했습니다.

    우선 키를 뽑습니다. On 상태면 에어벡 경고등이 들어옵니다. 배터리는 분리하지 않아도 됩니다.

    1. 필요한 도구 – 1자 드라이버, T20 Torx (별렌치)

     

    작업순서

    1. 에어백 제거
    2. T자커버 뒤쪽의 T20 나사 두개 제거

    1자드라이버로 에어백을 물고 있는 클립을 밀어야 합니다. 좌우 동일합니다. 클립이 수직이라 드라이버의 1자는 수평이 되어야 합니다.

    핸들 뒤쪽에 드라이버를 넣는 구멍이 있습니다. 두번째 사진처럼 수평에서 약간 올라간 각도로 밀어넣습니다.

     

    내부를 보기 쉽게 에어백을 분해했습니다. 드라이버와 스프링이 닿는 부분은 사진을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아래 사진 두장을 보면 드라이버가 클립의 어느 부분과 닿는지 알 수 있습니다. 힘들이지 않고 쉽게 밀립니다. 좌, 우 동일하게 에어백을 분리합니다. 한쪽을 꺼내서 걸쳐둔 상태로 다른 쪽을 작업할 수 있습니다.

     

    먼저 커넥터 커버, 혹은 lock을 분리합니다. 저걸 들어내야 커넥터가 빠집니다. 플라스틱 부품이고 쉽게 빠지니 힘을 주어서 파손되지 않도록 조심하구요.

     

    에어백을 분리하고 나면 T20으로 나사 두개를 풀어줍니다. 저 위치에 있고 좌우 대칭입니다. 핸들 뒷면에도 T20 두개가 있습니다.

     

    그리고 나면 커버 전체가 분리됩니다. 그냥 살살 당기면 빠집니다. 뺄 때는 컨트롤러와 연결된 커넥터 분리하구요.

     

    나머지는 쉽습니다.

     

    Load More...
  • ko 트위드 캐비넷에 셀락 (Shellac) 먹여봤습니다.

  • 트위드 딜럭스 5D3에 셀락을 먹여봤습니다.  트위드를 다시 씌운 놈이라서 너무 깨끗해 보여서 마음에 들지 않아서 해봤습니다.

    처음에는 알콜로 희석해야 하는 줄 모르고 그냥 발랐다가 뭔가 아닌가 싶어서 약국에 가서 99% 메틸알콜 한병하고 83% 소독용 에틸알콜 한병씩 사들고 왔습니다. 궁금해서 두가지 다 해봤는데 별 차이는 모르겠습니다.

    트위드에 이미 때가 좀 탄 상태였습니다. 도료를 고르게 바르기 어렵기도 해서 자연스럽게 쓰던 물건처럼 되어서 마음에 듭니다.

    셀락은 국내에 amber 컬러가 없어서 1/2 파인트를 11불 정도에 구했습니다. 이거 다 작업하고 반정도 남았구요. 한통으로 딜럭스 두대는 작업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처음부터 희석을 했으면 더 남았을 수도 있구요. 제대로 된 희석 비율을 몰라서 그냥 1:1 정도로 섞었습니다.

     

    Lo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