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o La mode en Côte d’Ivoire

  •  

    여행의 초상화 – 코트디부아르의 패션

    Portraits de voyage – La mode en Côte d’Ivoire

     

     

    “왁스(Wax)”는 광택을 나게 하는 기술입니다. 특히, 이 기술을 통해 아프리카인들이 허리에 두르는 옷이 다양한 색으로 영롱하게 빛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이 에피소드에서 우리는 이 옷이 매우 특별한 의미를 가지며, ‘단합의 힘’, ‘주변 적 조심’이라는 메시지 등, 이 기술을 통해 코트디부아르 여성들이 서로 다양한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여행의 초상화’ 시리즈를 통해 전 세계의 프랑코포니 국가들의 다양한 면을 만나보세요!

    Le “wax” est une technique de cirage qui donne aux pagnes africains des couleurs chatoyantes. Dans cet épisode, on apprend que les différents motifs des pagnes ont des significations bien particulières et ont permis aux femmes ivoiriennes de faire passer une variété de messages, de “l’union fait la force” à “gare aux rivales”…

    Avec ¨Portraits de voyages” découvrez les multiples facettes de la francophonie autour du monde !

     

     

                                    https://tv.naver.com/v/8375553                                                  

    Load More...
  • ko 안동 밥집, 당북식당

  •  

    안동에서 순대국이 맛있는 집이 의외로 드물다.

    당북식당은 갈비탕이 유명한 집인데, 순대국도 내놓는다.

    저녁시간인에 의외로 가게안이 한적하다.

     

    특히, 허전하고 속이 시린날, 생각나는 국물음식이 갈비탕과 추어탕과 순대국인데,

    오늘은 순대국으로 속을 달래본다.

    직접 담근 깍두기는 반가운데, 김치는 그저 그런 맛이다. 

    다만, 메인 메뉴인 순대국밥에 국물맛이 깊고 비리지 않다.

    순대도 알차고, 고기도 깔끔하다.

    이 정도면 만족.

     

    매운맛을 좋아하는 이들을 위한 푹소추에 빨간 고추까지 색깔까지 챙겨주는 배려.

    “엄청 매우니까 조심하세요!” 라고 신신당부하는 걸 보니 나는 안 먹는 걸로.

     

    메뉴가 단촐하니, 이 집 다시 한 번 더 올 것 같다. 왠지 신뢰가 가는 집이다.

    기본 고기국으로 할 수 있는 메뉴는 단 세가지!

    순대국도 좋지만 갈비탕이 유명하고 해장국도 맛나기로 알려진 집이다.

    -위치는, 안동시 당북동 96-3번지 1층

    -전화는 858-0098

     

     

     

    Load More...
  • ko 97년식 기아 엘란 (Lotus Elan M100) 복원

  • 97년식 기아 엘란입니다. 정확한 모델명은 Elan M100 입니다. Lotus에서 1989년에서 1995년까지, 그리고 기아에서 1996년부터 1999년까지 생산했습니다. M100에 대한 설명은 위키피디아 페이지 아래쪽에 있습니다.

     

    몇달간 복원을 하고 있고 앞으로 남은 작업도 많습니다.

     

    Lo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