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용상동 카페 “LIFE IS SWEET”

Updated on March 8, 2019 | 1016 Views No Category
1 on March 8, 2019

안동 용상동에 카페  “LIFE IS SWEET”

 

 

 

들어서는 순간,

스페인의 어느 오래된 마을에 동네 주민들이 애용할 것 같은

인상을 주는 카페다.

벽 색깔의 톤과 의자들, 소품 하나하나, 패브릭은 물론

벽에 걸린 그림들까지 그리고 찻잔까지  눈길이 간다.

커피를 중심으로 한 음료는 물론 다양한 케익과 맥주도 판다니…

일 하다가 휙 들어가서 커피나 맥주로 목을 축이고

슬쩌기 나오면 기분전환 되는 곳이랄까…

혼자 술 마시러 가도 그럭저럭 안 외로울 것 같은 곳이랄까…

이것저것 눈요기 거리가 많아서.

커피맛은 괜찮은 편이고, 케잌도 적당히 달고 상큼하다.

 

            경북 안동시 용상동 1461-30 번지 1층

 

  • Liked by
  • OnceMoonwalked
Reply

Be the first to post a comment.

Add a comment

0 on March 8, 2019

Not about coffee but similar 😉

  • Liked by
Reply
Cancel
Loading more replies
  • en fender factory tour 1959

  •  

    Load More...
  • ko 꼬꼬마 스타트업의 고통

  • 2019년 초기 창업 패키지 내용이 작년이랑 많이 바뀌었음.

    작년 기준으로 수원에다 사업자 내고 공간 지원 사업도 따내서 사무실도 생겼는데 괜히 수원에 냈나 싶음.. 젠장 -_-;;

    성균관대를 주관기관으로 신청할려고 준비 중이었는데 주관기관 특화 유형이 나한테 도움되는게 별로 없어 ㅠㅠ

    중소기업 기술 로드맵에서 짐벌도 빠져 버리고 이래저래 일이 꼬이네… 아놔 ㅠㅠ

    Load More...
  • en BMW 850CSi

  • Join us this week as we venture into the plush leather seats of the ultimate retro techno-toy: BMW’s 8-Series. In order to pay proper tribute to the veritabl…
    Load More...
  • ko 2주간의 서울 대중교통 경험

  • 지난 주 월요일부터 오늘까지 2주동안 트랜스미션 고장으로 차를 입고했었습니다. 가끔 전철을 탈때는 눈여겨 보지 않았던 것들이 보였습니다.

    1. 전철역 입찰구 주변에 전철 노선도가 없는 곳이 많습니다. 두개의 플랫폼 중에서 어느 방향으로 갈지 모르는 상황에서 역을 끝에써 끝까지 다녀봐도 노선도가 없는 곳이 많습니다. 중간에서 양쪽으로 탈 수 있는 역은 괜찮지만 그 수가 많지 않습니다.

    2. 의자에 여섯명이나 일곱명이 앉을 수 있는데 한두명을 빼면 다 핸드폰만 쳐다보고 있습니다.

    3. 전기버스 정말 조용하더라구요. 그런데 언덕을 올라가다가 에어컨이 잠시 꺼진 적이 있었습니다. 언덕 꼭대기부터 다시 켜지더라구요. 아직 최적화가 덜 이루어진 것 같습니다.

    4. 계단에서도 핸드폰 보면서 다니는 사람 많더라구요. 갈아타는 구간에서 걷는 내내 핸드폰만 보는 사람들도 아주 많았습니다.

    5. 하루종일 시끄럽게 통화하는 사람들이 여전히 많습니다. 수다스러운건 남녀 구분이 없더라구요. 버스나 전철에서 이어폰이나 그냥 들고서 타고 있는 내내 시끄러운 사람들 많았습니다. 이런 사람들 특징중 하나가 전화 끊고 바로 또 누군가에서 전화하더라구요. 또 주로 남얘기를 하네요. 불쌍했습니다.

    6. 전철에서 커피 마시는 사람을 죄인 취급하는 유치한 비디오를 봤습니다. 버스처럼 넘어지거나 쏟아질 염려도 없는데 다들 미친것 같습니다.

    7. 이상한 노래도 나옵니다. 애들 목소리로 알아듣기도 어렵고 시끄럽게 노래가 나오다가 마지막 “양보해요”는 들리더라구요. 왜 이렇게 필요 없는걸 하면서 생색을 내는 문화가 넓게 자리잡았나 안타깝습니다. 쓸데없는 짓만 안해도 좋겠습니다.

    8. 임산부 배려석이라고 하고 핑크 뭐시기라고 하고 거기에 의자도 분홍색이고.. 서울 전철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실제로 유용한 것과 무관하게 뭔가 보여주고 싶은게 많은 것 같습니다.

    9. 버스에서는 이상하게 생긴 연예인이나 까부는거 계속 틀어주고, 지하철에서는 앞서 얘기한 것들과 연관되었거나 다양하고 쓸데없는 화면이 여기저기 나옵니다. 다들 미친 것 같습니다.

    10. 식당에 가도 TV, 걸으면서 핸드폰, 대중교통에서도 사방에 화면. 언제 정신차릴지 궁금합니다.

    Load More...
  • en 50’s Jensen P12R restoration has begun

  • a close friend gave me his NOS or like new silver p12r speaker for my tweed deluxe 5d3 a few months ago. then I got me a P12N which I like for the last 15 years. 

    but, I couldn’t help myself to search the original p12r with the bell. I mean p12r from the same era with the same color.

    I dropped by his place a couple of days ago. he showed me this p12r pulled out of his 5C3 a while ago. it was the present for me and my 5d3. I ordered a speaker cone looked like the original even before I knew he had this. and I like the black switchcraft 1/4 plug which I’ve been after. 

     

    Load More...
  • ko La mode en Côte d’Ivoire

  •  

    여행의 초상화 – 코트디부아르의 패션

    Portraits de voyage – La mode en Côte d’Ivoire

     

     

    “왁스(Wax)”는 광택을 나게 하는 기술입니다. 특히, 이 기술을 통해 아프리카인들이 허리에 두르는 옷이 다양한 색으로 영롱하게 빛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이 에피소드에서 우리는 이 옷이 매우 특별한 의미를 가지며, ‘단합의 힘’, ‘주변 적 조심’이라는 메시지 등, 이 기술을 통해 코트디부아르 여성들이 서로 다양한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여행의 초상화’ 시리즈를 통해 전 세계의 프랑코포니 국가들의 다양한 면을 만나보세요!

    Le “wax” est une technique de cirage qui donne aux pagnes africains des couleurs chatoyantes. Dans cet épisode, on apprend que les différents motifs des pagnes ont des significations bien particulières et ont permis aux femmes ivoiriennes de faire passer une variété de messages, de “l’union fait la force” à “gare aux rivales”…

    Avec ¨Portraits de voyages” découvrez les multiples facettes de la francophonie autour du monde !

     

     

                                    https://tv.naver.com/v/8375553                                                  

    Load More...
  • en The next big IPO is just around the corner?

  • Beyond Meat is going public. Investors are betting on a new future for food. Plant-based meat products might fix our food system.

    Beyond Meat, the plant-based meat company, is going public next week. The company sells burgers that contain no meat, but taste like they do. Its stated goal is to fix our food system. Its initial public offering (IPO) is the latest sign that alt-meat is going mainstream – and that’s a big deal.

    It’s been a good few years for Beyond Meat. National chains including Del Taco, Carl’s Jr., and T.G.I. Friday’s have started carrying their products. They’ve also found their way onto grocery store shelves at Whole Foods, Kroger, and Target. In total, Beyond Meat says its products are available in more than 35,000 outlets, from hotels and college campuses to grocery stores and sports stadiums. Sales have been growing fast – last year the company reported revenues of $87.9 million, up from $32.6 million in 2017.

    (Excerpt – To read the full article click the link above.)

    #Futurology #Technology #Humanity #Development #Sustainability

    Your opinions to this topic are welcome.

     

    Load More...
  • en SU.SG Hosting logo design

  • Load More...
  • ko 기억에 남는 ebay 진공관 판매자들

  • 우연히 두번 거래한 사람도 있고, 문제가 있었는데 잘 해결해준 판매자도 몇 있었구요.

    I’ve been an audiophile for over 50 years… I wanted to create an eBay Store that catered to Audiophile Tubes… We will carry all types of tubes but we specialize in high-end Preamp & Power Tubes… All our tubes are extensively tested for GM, Leakage, Shorts and Noise… Everything we sell is 100% Guarantee unless noted otherwise…

     

    이 판매자에게서 GE 6v6gt 세트를 구했습니다. 파는 가격도 적당하고, 수치도 박스에 적어줘서 좋았습니다. NOS인지 그냥 수치가 좋은건지 판매 페이지에 잘 표시해주구요.

     

     

    Tube, Tubes, Valve, Valves, 12AX7, 12AU7, 6L6, capacitors, electrolytic capacitor, electrolytic capacitors, 6V6GB, 6SN7GA, 6SN7GB

     

    캐다나 판매자입니다. 그냥 평범한 가격도 있고, 미친 판매자들이 이상한 가격에 올린 진공관을 현실적인 가격에 올려주기도 합니다. 거래 전에 얘기를 천천히 얘기하고 거래했습니다. 제가 산 관은 한국으로 오는 중인데 지금까지의 과정이 좋았습니다.

     

     

     

    실바니아 EL84를 사면서 GE 상표의 멀라드 6681을 15불에 흥정해서 샀습니다. EL84도 하나 가격에 한쌍을 샀고 올려진 다른 관을 봐도 수치에 비해서 가격이 아주 좋습니다.

     

     

    Each Tube Is Concentrated Science Under Glass.

     

    필립스 산하의 유럽관을 저렴하게 판매합니다. 브뤼셀 공장의 6v6는 희소성과 소문 때문에 가격이 천차만별인데 암페렉스를 만드는 홀란드 공장에서 만들어진 가격에 구했습니다. 얘기도 나눠보고 주문한 이후에 올려진 다른 관으로 바꿀 수 있는지 물어서 그렇게 하기도 했구요. 미국관의 가격도 좋습니다. 하나를 사던 여러개를 사던 한국까지 운송비가 15불 정도인데 일주일 만에 왔습니다.

     

     

     

    홀란드산 6v6를 구매했습니다. 실버마이카, 알렌 브래들리 저항 등등 부품이 많습니다. 가격이 좋고 흔한데 유명하다고 비싸게 올린 물건도 없는 편입니다.

     

     

    Please visit Westwood Electronics: Where the Customer is King. We offer a variety of NOS (new) and used vintage components, including vacuum tubes, transformers, bakelite knobs, vintage capacitors and transformers. We serving the needs of Audio/Radio enthusiasts, Musicians, Ham Operators and Electronic Designers world wide. In business for over 15 years, providing fast friendly service. We look forward to your continued support.

     

    사고 보니 전에 거래한 적이 있더라구요. 상태와 가격이 현실적이었고, 제가 받은 관이 몇주 후에 고장났는데 대체품을 보내줬습니다. 저한테 원하는거 있는지 물어보고 거기에 맞는거 제시해서 제가 골라서 받았는데 그 과정과 처리속도 모두 좋았습니다.

     

     

    At Shining Light, We Focus on being a Progressive Seller with a Focus on Quality Service. We focus in Two Areas for Offering at Shining Light Audio. 1) Vintage HiFi Equipment > Tubes, Stereo Equipment 2) Pinewood Derby Supplies from Shining Light Tribology (SLT): Former Professional Pinewood Derby Racer

     

    흔하지만 좋은 60년대 NOS 프리관 두개를 24불씩에 구한 적이 있습니다. 두가지 평균 시세 반값이었습니다. 상태도 당연히 판매 페이지에서 말한대로였구요.

    쓰다보니 캐퍼시터도 한번 이상 거래한 사람들도 올려볼 생각이 드네요.

     

    Load More...
  • en Jaguar XJ220 l My dream car

  • Racecar-driver Justin Law dives into detail the very rare XJ220 supercar project and it’s storied history, passing hands from Tom Walkinshaw Racing (TWR) and…

     

    Load More...